안중근 어머니 조마리아 여사님 편지

 

 

 


네가 어미보다 먼저 죽는 것을 불효라 생각하면 이 어미는 웃음거리가 될 것이다.

 

너의 죽음은 너 한사람 것이 아니라 조선인 전체의 공분을 짊어진 것이다.

 

네가 항소를 한다면 그건 일제에 목숨을 구걸하는 것이다.

 

네가 나라를 위한  일에 딴맘 먹지 말고 죽으라.

 

옳은 일을 하고 받는 형이니

 

비겁하게 삶을 구하지 말고 대의에 죽는 것이 어미에 대한 효도다.

 

아마도 이 어미가 쓰는 마지막 편지가 될 것이다.

 

너의 수의를 지어 보내니 이 옷을 입고 가거라.

 

어미는 현세에서 재호하길 기대하지 않으니

 

다음 세상에는 선량한 천부의 아들이 되어 이 세상에 나오거라.

 

 

저작자 표시
신고